현재 위치
  1. 게시판
  2. 커뮤니티

커뮤니티

게시판 상세
제목 면역치료가 궁금합니다.
작성자 po****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23-08-29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471

지금까지 원추절제술을 3번이나 받았습니다. 이젠 안되겠다 싶던 중 면역치료에 대해 알게되었는데

면역치료는 어떻게 하는 건지 궁금합니다.

게시글 신고하기

신고사유

신고해주신 내용은 쇼핑몰 운영자의 검토 후 내부 운영 정책에 의해 처리가 진행됩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 이경엽원장 2023-08-29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원추절제술을 받으신 것으로 보아 자궁경부이형성증을 앓고 계신 것 같습니다.

    면역치료는 인체의 면역작용을 원하는 방향과 수준으로 인위적으로 유도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과거에는 주로 양방에서 편평사마귀나 족저사마귀 같은 질환에 DPCP 같은 약물의 농도를 달리하여 환자에게 주사하고 면역반응을 유도하는 초보적인 방법을 의미하는 것으로 사용하였으나 여러가지 부작용 등으로 사용이 미미해졌으며 최근에는 천연물한약, 약침(pharmocopucture), electro-AT, 광치료(nearinfrared) 등 을 의미하는 것으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천연물한약은 면역활성제immunostimulant로서 중요하며 약침 광선 치료는 면역자극제immune system stimulator로 역할을 합니다.
    특히, CV4, CV6 약침시술과 광선치료는 국소면역반응을 유도하는 데에 매우 효과적입니다.

    참고로
    자궁경부이형성증은 바이러스 감염에 의해 발생하는 것은 잘 알고 계실 겁니다.
    따라서 원인이 되는 바이러스가 소실되지 않으면 자궁경부이형성증 부위를 아무리 떼어낸다고 해도 계속 재발되는것은 당연할 결과일겁니다.

    모든 바이러스는 우리 몸의 면역세포에 의해 탐식되어 파괴됩니다.
    종종 바이러스는 없어지지 않고 평생 몸에 지니고 살아야 된다는 소문이 있지만 사실이 아닙니다.
    우습지만 반대로 2년 내에 없어진다는 소문도 들으셨을 겁니다.

    아무쪼록 여러가지 풍문에 혼동되지 마시고 면역치료를 통해 좋은 결과 있으시길 바랍니다.
  • pa**** 2023-08-29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저는 경제적인 사정으로 치료를 못하고 눈치만 보고 있는데요 돈을 좀 안들이고 면역력을 높이는 방법은 없을까요? 창피하지만 익명이라 용기내서 여쭤봅니다.
  • 이경엽원장 2023-08-30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면역력을 높이기 위한 방법으로 반드시 병원 치료만 존재하는 것은 아닙니다.

    알레르기를 예로 들어보겠습니다.
    병원에서 면역을 자극하기 위해 사용하는 약과 여러 가지 치료행위들을 복숭아, 갑각류, 콩 같은 알레르기 음식으로 바꿔보면 이해가 쉽습니다.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음식을 통해 면역은 자극되고 그 결과로 알레르기가 유발되는 것이 바로 면역자극 효과입니다.

    하지만 이런 방법은 면역자극의 방향과 양을 능동적으로 조절할 수 없다는 점이 문제입니다.
    따라서 현실적으로는 면역자극을 위해 조절 가능한 특별히 조성된 약물이나 치료기기를 이용할 수밖에 없습니다.

    또한
    알레르기와 비슷하지만 마일드한 방식으로 면역자극을 활성화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운동이나 면역에 좋은 것으로 알려진 다양한 음식들을 섭취하는 것인데요.
    여기서 주의할 것은 그냥 운동을 열심히 했다거나, 먹고 싶은 것 참고 건강한 음식 챙겨 먹었다는 정도로 해결되지 않는 경우가 많다는 점입니다.

    사실상 거의 모든 음식은 대사과정을 거쳐 알레르기를 일으킨다고 볼 수 있습니다. 그것이 급진적으로 일어나 몸의 대사 균형을 깨뜨리는 방향으로 나타나는지, 아니면 적절한 반응으로 전체 면역 시스템을 더욱 단단하게 하는 방향으로 가는지에 따라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음식과 면역에 좋은 음식으로 나뉘는 것이죠.

    운동 부하에서도 적용됩니다.
    나에게 맞는 적절한 운동방법과 운동량을 가진다면 좋지만 과도하거나 적절하지 않은 방법을 사용한다면 오히려 해가 되는 것도 개념상 마찬가지입니다.

    정확한 지식을 통해 원리를 이해하고 자신의 몸 상태에 맞게 해나갈 수 있으면 좋겠지만 어려운 것도 현실입니다.


  • ra**** 2023-08-29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저랑 비슷하시네요. 저도 참 오랫동안 눈팅만 해왔는데 보는 분들이 많으신듯 해서 갑자기 동지애가 느껴져서 마음이 편해졌습니다.
  • pa**** 2023-08-29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그러네요 ㅋㅋ 여기 은근 분들이 많으신가봐요
  • qk**** 2023-09-01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혹시 몇단계셨나요? 수술 후 재발되고 3단계로 악화되서 2차 수술까지 받았는데 계속 낫지 않고 있어서요
  • po**** 2023-09-01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저는 2단계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